모모랜드 연우, ‘위대한 유혹자’ 합류… 첫 연기 도전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모모랜드 연우/사진제공=더블킥컴퍼니

모모랜드 연우/사진제공=더블킥컴퍼니

모모랜드의 연우가 MBC 새 월화드라마 ‘위대한 유혹자’에 전격 합류한다.

‘위대한 유혹자’(극본 김보연, 연출 강인·이동현)는 23일 “’모모랜드’의 연우가 ‘위대한 유혹자’에 합류하게 됐다”고 밝혔다.

‘위대한 유혹자’는 청춘남녀가 인생의 전부를 바치는 줄 모르고 뛰어든 위험한 사랑게임과 이를 시작으로 펼쳐지는 위태롭고 아름다운 스무살 유혹 로맨스. 프랑스 소설 ‘위험한 관계’를 모티브로 한 작품으로 2018년 MBC 드라마의 포문을 열 첫 번째 미니시리즈로 관심을 모으고 있는 기대작이다.

연우는 극 중 권시현(우도환)의 사촌누나인 권여민 역할로 첫 연기 도전에 나선다. 여민은 살뜰하고 어른스러운 성격의 소유자로 시현이 가족 중에서 유일하게 믿고 따르는 인물. 이에 우도환과 연우가 어떤 연기 호흡과 케미를 보여줄지 기대감이 증폭된다.

이에 ‘위대한 유혹자’ 관계자는 “대중의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는 ‘모모랜드’의 연우와 함께 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고 밝힌 뒤 “연우 역시 첫 연기 도전인 만큼, 시청자 분들께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기 위해 열의에 차있다”고 밝혔다.

‘위대한 유혹자’는 오는 3월 12일에 첫 방송을 내보낸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