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인 음원퀸→대표 뮤지션, 헤이즈의 컴백을 기대해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사진=헤이즈 공식 SNS

사진=헤이즈 공식 SNS

여성 솔로 뮤지션 헤이즈(Heize)가 돌아온다.

23일 오전 헤이즈의 공식 SNS 계정을 통해 “2018.03.08 18:00 ‘바람'”이라는 문구와 함께 헤이즈의 새 미니앨범 발매를 알리는 컴백 이미지가 정식 고지됐다.

공개된 이미지에는 빛의 공간 속에 하얀 피부를 자랑하며 목석같이 서 있는 헤이즈의 모습이 담겼다.

헤이즈는 지난 20일부터 3일간 공식 SNS에 새 앨범 속 변화된 아이콘들을 공개한 데 이어 앨범명을 유추할 수 있는 퀴즈를 순차적으로 공개하며 호기심을 자극했다.

소속사 관계자는 “헤이즈의 새 미니앨범에는 총 6곡이 수록돼 있으며, 이번 앨범의 메인 키워드는 ‘바람’이다. Wish & Wind 중의적인 표현을 담고 있다”며 “약 8개월만에 돌아온 헤이즈의 새로운 음악적 변신을 기대해도 좋을 것”이라고 자신했다.

지난해 6월 미니앨범 ‘///(너 먹구름 비)’를 발매한 헤이즈는 타이틀곡 ‘널 너무 모르고’와 히든트랙 ‘비도 오고 그래서’로 음원차트 멀티 올킬이라는 대기록을 달성했다.

지난 1월 국내 최대 음악사이트 멜론이 공개한 2017년 연간 차트에서도 ‘비도 오고 그래서’, ‘널 너무 모르고’와 함께 ‘돌아오지마’, ‘저 별’까지 무려 4곡이 랭크, 2016년에 이어 2년 연속 연간 차트 상위권 진입이라는 놀라운 저력을 발휘하기도 했다.

신인 음원퀸에서 국내 대표 여성 솔로 뮤지션으로 성장한 헤이즈의 새 앨범에 이목이 집중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