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명배우 A, 성추행 의혹에 “사실 무근”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오모씨

유명 배우 A가 방송 촬영장에서 스태프를 성추행했다는 의혹에 대해 “사실 무근”이라고 밝혔다.

22일 A의 소속사는 “본인에게 성추행 소문에 관해 물어보니 사실이 아니라고 확인했다”고 밝혔다. 앞서 한 매체는 A가 방송 촬영장에서 여성 스태프의 몸을 더듬었다고 보도했다.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에는 ‘미투(Me Too, 나도 당했다) 운동이 벌어지고 있다. 연극배우 이명행을 시작으로 극단 연희단거리패 전 예술감독 이윤택, 배우 조민기 등이 성추행 추문으로 비난을 받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