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C “큐브의 유일한 걸그룹… 우리가 큐브의 미래”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clc,쇼케이스

걸그룹 CLC가 22일 오후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홀에서 열린 일곱 번째 미니앨범 ‘BLACK DRESS’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타이틀곡 ‘BLACK DRESS’ 퍼포먼스를 선보이고 있다.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그룹 CLC(씨엘씨, 오승희 최유진 장승연 SORN 장예은 엘키 권은빈)가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이하 큐브)의 유일한 걸그룹으로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22일 오후 서울 한남동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열린 미니 7집 ‘BLACK DRESS’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에서다.

CLC가 시니컬한 매력으로 돌아온다. 타이틀곡 ‘BLACK DRESS’는 묵직한 사운드와 중독성 강한 후렴구가 인상적이다. 블랙 드레스를 입고 ‘너’를 유혹하겠다는 내용을 가사에 담았다. 이에 따라 CLC 멤버들의 치명적인 매력을 강조한 스타일링과 과감한 퍼포먼스가 곡의 매력을 배가시킨다. 지난 미니 6집 ‘FREE’SM’에서 청순 콘셉트를 내세웠던 것과 상반된다.

장예은은 “미니 5집 타이틀곡 ‘도깨비’ 이후로 이렇게 강한 콘셉트를 선보이는 것은 오랜만이다. ‘도깨비’ 활동 당시 부족하고 아쉬운 부분은 채워서 조금 더 성장하고 세련된 모습을 보여드리기 위해 열심히 연습했다. ‘BLACK DRESS’를 계기로 강한 콘셉트 하면 CLC가 떠오를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희망했다.

올해 데뷔 4년 차에 접어든 CLC는 현재 큐브엔터테인먼트 소속 가수 중 유일한 걸그룹이다. 이번 활동의 성적이 앞으로의 행보에 영향을 끼칠 터. 장승연은 “부담감이 없다고 하지만 거짓말이다. 그 부담을 즐기면서 최선을 다하고 있다. 우리가 회사의 유일한 걸그룹이다. 어떻게 보면 큐브의 미래다. 앞으로 열심히 해서 큐브와 팬들에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CLC의 새 앨범 ‘BLACK DRESS’는 힙합, EDM, 댄스 위주의 곡들로 구성됐다. 오늘(22일) 오후 6시에 공개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