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엔 궁녀다”… ‘너등스’ 황우슬혜, 무한 변신이 ‘꿀잼’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너등스' 황우슬혜/ 사진제공=화이브라더스

‘너등스’ 황우슬혜/ 사진제공=화이브라더스

배우 황우슬혜의 무한 변신이 안방극장에 웃음을 선사하고 있다.

지난 21일 방송된 TV조선 ‘너의 등짝에 스매싱’에서는 황우슬혜와 윤시윤이 재회하는 모습이 펼쳐졌다.

이날 황우슬혜는 우연히 병원에 온 재수학원 동기이자 연예인 윤시윤을 만났다. 오랜만의 만남에 기쁜 마음을 감추지 못했고, 남편 왕대(줄리안 분)는 두 사람 사이를 의심했다.

이 가운데 황우슬혜는 윤시윤의 드라마 출연 제안에 궁녀로 변신했다. 특유의 단아한 매력으로 수수한 옷차림도 우아하게 소화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뿐만아니라 한복의 단아함과 대비되는 코믹 연기도 압권이었다. 윤시윤의 드라마 출연 제안에 아닌 척하면서도 입꼬리를 한껏 끌어올린 채 행복해하는 능청스러운 연기를 보여주더니, 오해한 왕대가 창을 들고 뛰어 오자 뒤도 안 돌아보고 우선 뛰고 보는 모습으로 폭소를 자아냈다.

특히 극중 황우슬혜는 시어머니 박해미에게 혼나는 짠한 모습부터 경제적으로 고생하는 아빠 박영규를 걱정하는 애틋한 효심, 술만 먹으면 다른 사람이 되는 만취 연기까지 매회 다양한 모습으로 열연을 펼치고 있다.

황우슬혜 주연 ‘너의 등짝에 스매싱’은 매주 월-목 오후 8시 20분에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