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암동’ 정영주, 카라멜이엔티와 재계약…의리 지켰다(공식)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정영주 / 사진제공=카라멜이엔티

정영주 / 사진제공=카라멜이엔티

배우 정영주가 현 소속사 카라멜이엔티와 재계약을 맺었다.

카라멜이엔티는 22일 “정영주와 최근 재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카라멜이엔티 황주혜 대표는 “정영주는 회사 창립부터 인연을 맺으며 끈끈한 믿음과 신뢰를 쌓아온 관계이다. 다방면에 재능을 두루 갖춘 정영주와 다시 한번 함께 하게 되어 기쁘다. 단순한 비즈니스 관계가 아닌 배우 생활에 있어서 든든한 동반자가 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영주는 오랫동안 뮤지컬 배우로서 활동하던 중 카라멜이엔티와 계약을 체결했다. 이후 tvN 드라마 ‘부암동 복수자들’ 등 다양한 작품에서 신스틸러로 활약했고, 현재 예능까지 진출해 점차 활동 영역을 넓혀가고 있다.

카라멜이엔티에는 배우 성기윤, 정애연, 박근록, 박정근, 고동옥, 이재인이 소속돼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