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무생, ‘우리가 만난 기적’ 출연…김명민의 후배·현실 은행원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이무생  / 사진제공=제이스타즈 엔터테인먼트

이무생 / 사진제공=제이스타즈 엔터테인먼트

배우 이무생이 KBS2 새 월화드라마 ‘우리가 만난 기적’에 출연한다.

이무생의 소속사 제이스타즈 엔터테인먼트는 “‘우리가 만난 기적’에 이무생이 출연을 확정했다”고 22일 밝혔다.

2006년 영화 ‘방과후 옥상’으로 데뷔한 그는 tvN ‘슬기로운 감빵생활’의 강변호사로 얼굴을 알린 배우다.

드라마 ‘우리가 만난 기적’은 평범한 한 가장이 이름과 나이만 같을 뿐 정반대의 삶을 살아온 남자의 인생을 대신 살게 되면서 자신만의 방식으로 주변을 따뜻하게 변화시키는 과정을 담은 판타지 멜로 드라마다. 이무생은 은행 지점장 송현철(김명민)의 직장 후배이자 현실 속 은행원인 김차장 역을 연기한다.

‘우리가 만난 기적’은 김명민, 김현주, 라미란, 고창석 등이 출연을 확정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