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 만나러 갑니다’ 손예진 “‘클래식’ ‘지우개’ 이을 멜로 기다려왔다”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손예진,지금만나러갑니다

배우손예진이 22일 오전 서울 광진구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열린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감독 이장훈,제작 ㈜무비락) 제작보고회에 참석하고 있다.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배우 손예진이 ‘지금 만나러 갑니다’를 두고 “‘클래식’과 ‘내 머리 속의 지우개’를 잇는 대표 멜로 영화가 됐으면 좋겠다”고 소원했다.

22일 서울 광진구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린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 제작보고회에서다.

손예진은 대표 멜로 작품인 ‘클래식’과 ‘내 머리 속의 지우개’를 언급하며 “내게 많은 걸 준 영화다. 이 두 작품을 뛰어넘을 수 있는, 다른 모습을 보여줄 수 있는 멜로 시나리오를 찾고 있었다”고 말했다.

또 손예진은 “‘지금 만나러 갑니다’가 내 세 번째 대표 멜로 영화가 됐으면 좋겠다”라고 소원했다. 이어 전작들과 차별점에 대해 “판타지 요소가 있지만 캐릭터는 현실적이고 재미있다”고 덧붙였다.

‘지금 만나러 갑니다’는 1년 전 세상을 떠난 수아(손예진)가 기억을 잃은 채 우진(소지섭) 앞에 나타나면서 시작되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오는 3월 14일 개봉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