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 만나러 갑니다’ 소지섭, 감성 멜로 연기에 “나랑 잘 맞아”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배우 소지섭 / 사진제공=피프티원케이

배우 소지섭 / 사진제공=피프티원케이

배우 소지섭이 감성 멜로 연기를 선보이는 것에 대해 “나랑 잘 맞는 것 같다”고 말했다.

22일 서울 광진구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린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 제작보고회에서다.

소지섭은 “최근엔 무겁고 남성적인 캐릭터를 많이 맡았지만, 예전엔 가벼운 영화나 로맨틱코미디도 많이 했었다”고 말했다.

그는 “‘지금 만나러 갑니다’ 시나리오를 읽고 따뜻했다. 설레고 먹먹한 마음도 들었다”라며 “당시 사랑을 주제로 한 연기가 하고 싶었다”고 덧붙였다.

이어 소지섭은 “(이런 영화가) 나랑 잘 맞는 것 같다”며 웃었다.
‘지금 만나러 갑니다’는 1년 전 세상을 떠난 수아(손예진)가 기억을 잃은 채 우진(소지섭) 앞에 나타나면서 시작되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오는 3월 14일 개봉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