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아부터 양요섭까지”… ‘엠카운트다운’, 오늘(22일) 황금 라인업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보아(왼쪽 맨 위부터 시계방향) CLC, NCT U, 위키미키, 양요섭 / 사진제공=Mnet '엠카운트다운'

보아(왼쪽 맨 위부터 시계방향) CLC, NCT U, 위키미키, 양요섭 / 사진제공=Mnet ‘엠카운트다운’

Mnet ‘엠카운트다운’이 황금 라인업을 구축했다. 보아, 양요섭, CLC, NCT U, 위키미키 등이 22일 오후 6시 생방송으로 내보내는 ‘엠카운트다운’에 출연해 무대를 꾸민다.

‘아시아의 별’ 보아는 타이틀곡 ‘ONE SHOT TWO SHOT’을 선보인다. 묵직한 킥과 베이스, 경쾌한 신스 사운드에 매혹적이면서도 캐치한 멜로디가 더해진 딥하우스 장르의 댄스 곡이다. 몽환적이면서도 파워풀한 보컬과 화려한 퍼포먼스가 돋보일 전망이다.

솔로로 돌아온 양요섭은 타이틀곡 ‘네가 없는 곳’과 수록곡 ‘별’을 부른다. ‘네가 없는 곳’은 감성을 자극하는 멜로디와 미디엄 템포 리듬의 ‘댄라드(댄스+발라드)’ 곡이다.

CLC는 상대를 유혹하려는 여자의 마음을 빗대어 표현한 곡 ‘Black Dress’로 컴백한다. 묵직한 비트와 중독성 강한 사운드의 곡으로 CLC의 시크하고 도도한 매력이 포인트다.

NCT U는 신곡 ‘BOSS’무대를 최초로 공개한다. 어반 힙합 장르의 곡 ‘BOSS’를 통해 NCT U의 역동적인 퍼포먼스와 카리스마를 만날 수 있다. 위키미키는 좋아하는 이성에게 다가가 솔직하고 거침없이 고백하는 당당한 매력의 타이틀곡 ‘LA LA LA’와 수록곡 ‘LUCKY’으로 컴백 무대를 꾸민다.

이 밖에도 홍진영, 엔플라잉, 오마이걸, 모모랜드, 구구단, 골든차일드, 정세운, Fromis_9, VAV, 박하이, 타겟, 레인즈 등이 출연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