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은광X앤씨아, ‘노래방에서’로 만났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서은광(왼쪽), 김미나 / 사진제공=제이제이홀릭 미디어

서은광(왼쪽), 김미나 / 사진제공=제이제이홀릭 미디어

그룹 비투비의 서은광과 앤씨아가 발라드로 만났다.

오는 27일 오후 6시 앤씨아와 비투비 서은광이 함께한 가슴 저린 발라드 ‘노래방에서’가 공개된다.

‘노래방에서’는 어딘가에서 들려오는 슬픈 노래가 마치 내 이야기 같다며 헤어진 연인을 그리워하는 내용을 담은 곡이다. 작사가 김지향이 작사하고, 신승훈, 린, 지아, 정엽, 김준수, 신용재, 서인국, 빅스(VIXX), 뉴이스트, 김나영, 에릭남, 구구단 등 많은 가수들의 러브콜을 받고 있는 히트작곡가 멜로디자인(MELODESIGN)이 작, 편곡한 발라드다.

서은광과 앤씨아의 보컬이 만나 어떤 시너지를 이룰지 기대를 모은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