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더’ 고성희, 허율 찾았다… 이보영에 “내 딸 훔쳐간 여자”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tvN '마더' 방송화면

사진=tvN ‘마더’ 방송화면

tvN ‘마더’의 고성의와 허율이 마주쳤다.

21일 방송된 ‘마더’에서는 자영(고성희)이 혜나(허율)을 발견했다.

자영과 마주친 혜나는 수진(이보영)이 있는 곳으로 뛰어갔다. 자영은 혜나의 뒤를 쫓았고, 수진과 마주했다. 자영은 혜나에게 “당신 내 딸 훔쳐간 여자 맞지? 당신이 나한테 할 말이 있어? 멀쩡한 애를 훔쳐가 놓고”라고 소리쳤다.

이에 수진은 자영을 진정 시키고 대화를 나누려고 시도했지만 자영은 “혜나 당장 데려와. 안 그러면 경찰에 신고할거야”라고 경고했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