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로트 샛별”… 김영철, ‘따르릉’→’안되나용’ 2연속 히트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김영철 '안되나용' 뮤직비디오 100만뷰 돌파 캡처

/사진=김영철 ‘안되나용’ 뮤직비디오 100만뷰 돌파 캡처

개그맨 김영철이 발표한 트로트 곡 ‘안되나용’이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지난 17일 발표된 ‘안되나용’은 21일 오전 기준 멜론, 엠넷, 네이버뮤직 등 국내 주요 음원 사이트 트로트 차트에서 1위를 기록했다.

유튜브의 미스틱엔터테인먼트 채널에 게재된 ‘안되나용’ 뮤직비디오도 인기 급상승 동영상 차트에서 상위권을 유지하고 있다. 지난 20일 기준 조회수 100만 회를 돌파했다.

‘안되나용’은 EDM사운드와 트로트를 결합한 ‘일렉트로트’다. 중독성 강한 멜로디와 가사가 특징이다.

뮤직비디오는 최근 콘텐츠 기획자로 새로운 전성기를 맞은 개그맨 송은이가 연출했다. 노래에 어울리는 재밌는 스토리와 연출 기법으로 노래의 흥을 살렸다는 평이다.

뮤직비디오에서 김영철은 토르, 울버린, 닥터스트레인지, 킹스맨 등 히어로로 변신했다. 그러나 제대로 능력을 발휘하지 못하는 ‘안되는 히어로’여서 웃음을 자아냈다. 이 외에 엄정화, 서장훈, 모모랜드 혜빈, 연우, 주이, K타이거즈 등이 출연했다. 특히 휘성은 피처링에 이어 뮤직비디오에서도 진지한 모습으로 웃음을 줬다. ‘안되나용’의 일등공신이라는 반응이다.

지난해 ‘따르릉’을 히트시킨 김영철이 ‘안되나용’으로도 좋은 성과를 냈다. 이에 따라 그의 가수 행보에 기대가 모아진다.

‘안되나용’은 JTBC ‘아는 형님’의 ‘아형 뮤비 대전’ 특집으로 발표됐다. 김영철의 ‘안되나용’ 외에도 민경훈∙희철의 ‘후유증’, 강호동∙홍진영의 ‘복을 발로 차버렸어’가 공개됐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