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궁합’ 심은경 “배우와 감독, 모두 찰떡궁합이었다”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심은경,궁합

배우 심은경이 21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궁합'(감독 홍창표) 언론시사회에 참석했다./사진=조준원 기자wizard333@

영화 ‘궁합’에 출연한 배우 심은경이 촬영당시 배우와 감독 모두 호흡이 좋았다고 밝혔다.

심은경은 21일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궁합’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에서 “현장 분위기가 좋아서 연기를 더 적극적으로 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심은경은 “함께 출연한 이승기, 연우진, 강민혁 배우와 ‘어떻게 하면 이 신을 잘 살릴 수 있을까’ 이야기를 많이 나눴다”며 “홍창표 감독 역시 시원한 ‘오케이’ 사인으로 힘을 실어줬다. 그런 부분에서 모두가 찰떡궁합이었다”고 했다.

‘궁합’은 조선 최고의 역술가 서도윤(이승기)이 혼사를 앞둔 송화옹주(심은경)와 부마 후보들 간의 궁합풀이로 조선의 팔자를 바꿀 최고의 합을 찾아가는 역학 코미디다. 오는 28일 개봉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