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룡선녀전, 100% 사전 제작 돌입…’품위있는 그녀’ 제작진 의기투합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계룡선녀전 / 사진제공=제이에스픽쳐스

계룡선녀전 / 사진제공=제이에스픽쳐스

드라마 제작사 제이에스픽쳐스가 ‘계룡선녀전’을 사전 제작한다.

제이에스픽쳐스는 “‘계룡선녀전’의 제작에 돌입한다”며 “‘100% 사전 제작’으로 현재 캐스팅 진행 단계이며, 편성 시기 및 방송사는 미정”이라고 21일 밝혔다.

‘계룡선녀전’은 돌배 작가의 동명 네이버 인기웹툰을 드라마화한 작품이다. 고려, 조선 시대를 거쳐 바리스타가 된 699세 계룡산 선녀가 현실을 살고 있는 두 명의 남편 후보를 만나면서 비밀을 밝혀내는 코믹 판타지물이다.

‘품위있는 그녀’‘내 이름은 김삼순’‘우리가 결혼할 수 있을까’ 등을 연출한 김윤철 PD가 메가폰을 잡고, 소설 ‘무비스타 왕조현’를 집필한 유경선 작가가 극본을 맡는다.

특히 12%라는 JTBC 최고 시청률을 기록한 ‘품위있는 그녀’ 제작진이 ‘계룡선녀전’으로 다시 한 번 의기투합해 눈길을  끈다. 제작진은 ‘계룡선녀전’을 4K UHD로 제작해 작품의 완성도를 높일 예정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