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시윤 ‘너등스’ 카메오 등장… ‘하이킥’ 김병욱PD와 인연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윤시윤 '너의 등짝에 스매싱'/ 사진제공=모아엔터테인먼트

윤시윤 ‘너의 등짝에 스매싱’/ 사진제공=모아엔터테인먼트

배우 윤시윤이 ‘너의 등짝에 스매싱’에 카메오로 출연한다.

21일 방송되는 TV조선 ‘너의 등짝에 스매싱’ 44회에는 윤시윤이 카메오로 출연해 오랭만에 시트콤 연기를 펼쳐 보인다.

윤시윤의 이번 카메오 출연은 2009년 MBC ‘지붕뚫고 하이킥’을 함께 한 김병욱 크리에이터와의 인연으로 성사됐다.

‘너의 등짝에 스매싱’은 해마다 80만 명의 자영업자가 폐업하는 불황의 끝자락에 어느 몰락한 가장의 ‘사돈집 살이’와 ‘창업 재도전기’를 그린 드라마다.

윤시윤은 가공된 캐릭터가 아닌, 현재 드라마 ‘대군-사랑을 그리다’를 촬영 중인 ‘배우 윤시윤’의 모습 그대로 깜짝 등장해 극의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공개된 사진에서 윤시윤은 화이트 컬러의 니트를 입고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내며 드라마 속 모습을 더욱 기대케 하고 있다. 또한 촬영 당일 함께 호흡을 맞추는 상대배우 황우슬혜와 계속해서 대본을 읽어보고 대사를 맞춰보며 성실한 모습으로 촬영에 임했다는 후문이다.

윤시윤은 TV조선 특별기획드라마 드라마 ‘대군-사랑을 그리다’에서 극 중 조선 사교계 최고 신랑감이자, 왕위 계승 서열 3위인 고귀한 신분에 절대 미모를 자랑하는 인기남 은성대군 ‘이휘’ 역을 맡아 한창 촬영 중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