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비치, 데뷔 10주년 투어 ‘&10’ 개최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다비치 콘서트 포스터 / 사진제공=CJ E&M

다비치 콘서트 포스터 / 사진제공=CJ E&M

듀오 다비치가 데뷔 10주년을 맞아 라이브 투어를 개최한다.

다비치는 오는 4월 21일 부산을 시작으로 4월 28일 대구, 5월 5일~6일 서울에서 “다비치 라이브 투어 ‘&10′(DAVICHI LIVE TOUR ‘&10’)”을 열고 전국 각지의 팬들과 만난다.

지난해 12월 개최한 연말 콘서트 이후 4개월 만의 공연이다. 특히 다비치의 지방 공연은 ‘2013 다비치 코드’의 부산 공연 이후 5년 만이라 남다르다. 대구에서는 데뷔 후 처음 단독 콘서트를 여는 것이다.

다비치는 지난해 연말 콘서트로 예매 시작 3분 만에 매진 기록을 세웠다. 이에 오늘(21일) 정오 부산 공연 예매를 시작으로 오후 1시 대구 공연, 오후 2시 서울 공연 예매도 치열한 티켓 전쟁이 예상된다.

이번 공연 ‘&10’은 다비치가 최근 발표한 정규 3집 앨범 수록곡은 물론, 이들의 메가 히트곡을 비롯한 10년 역사를 한자리에서 들을 수 있을 전망이다.

소속사 관계자는 “그간 지방 공연 개최에 대한 팬들의 끊임없는 요청과 성원에 보답하고자 3개 도시 투어를 확정했다”며 “지난 10년이라는 시간에 대한 감사함과 팬들과 함께 더욱 성장해 나갈 다비치의 모습을 보여주는 무대가 될 예정”이라고 귀띔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