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N PHOTO]오아연 “첫 주연 호러퀸 될래요”

[텐아시아=조준원 기자]배우 오아연이 21일 오전 서울 용산구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곤지암'(감독 정범식,제작 ㈜하이브미디어코프) 제작보고회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오아연,곤지암

배우 오아연이 21일 오전 서울 용산구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곤지암'(감독 정범식,제작 ㈜하이브미디어코프) 제작보고회에 참석하고 있다.

‘곤지암'(감독 정범식)은 공포 체험의 성지 곤지암 정신병원에서 7인의 공포 체험단이 겪는 기이하고 섬뜩한 일을 그린 체험 공포 영화다.

위하준, 박지현, 오아연, 문예원, 박성훈, 유제윤 등이 출연하며 오는 3월 개봉 예정이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