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김성수, 임창정 성형 폭로..”외모 순위 못 정한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MBC 에브리원 '비디오 스타'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에브리원 ‘비디오 스타’ 방송화면 캡처

그룹 쿨 김성수가 가수 임창정이 성형수술을 했다고 폭로했다.

김성수는 20일 오후 방송된 MBC 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비디오 스타’에 임창정, 김창렬, 김민교 등과 동반 출연했다.

그는 ‘외모 순위’를 정해달라는 요청에 “임창정은 포함할 수 없다. 그의 얼굴은 의술의 힘을 빌렸지만 우린 자연인”이라고 설명했다.

김성수는 또 “나는 나이 들수록 잘생겨지고 있다. 칠순 잔치 때 오면 장동건이 두 명일 것”이라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갑작스러운 ‘성형수술 폭로’에도 임창정은 당황하지 않고 “키가 더 컸으면 난리 났을 것”이라며 “넘어가자”고 웃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