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가 남이가’ 전현무, “파일럿의 왕자입니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tvN '우리가 남이가'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방송인 전현무 / 사진제공=tvN

tvN ‘우리가 남이가’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방송인 전현무 / 사진제공=tvN

“안녕하세요, 파일럿의 왕자입니다.”

20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 호텔에서 열린 tvN 새 예능프로그램 ‘우리가 남이가’ 제작발표회에서 방송인 전현무가 이같이 너스레를 떨었다.

‘우리가 남이가’는 게스트들이 자신이 소통하고 싶은 사람에게 MC들과 함께 도시락을 만들고 전달해주는 프로그램이다. 전현무는 지일주, 박명수, 황교익, 그룹 더보이즈의 상연과 함께 MC로 합류했다.

‘우리가 남이가’는 전현무가 지난해 MBC 연예대상을 받은 후 처음으로 고정 MC를 맡은 프로그램이라 더욱 주목받았다. 전현무는 “아직도 고정 출연이 확정되지 않은 파일럿 프로그램들이 있는데 ‘우리가 남이가’는 다행히 정규 프로그램이라 마음이 편하다”고 말했다.

전현무는 이어 “‘우리가 남이가’의 제작진은 앞서 ‘문제적 남자’를 함께 만들었는데 정말 ‘리얼’을 추구한다. ‘문제적 남자’도 대본이 없었는데 ‘우리가 남이가’도 대본이 없고, 게스트도 하루 전날 알려주면 다행이다. 불친절한 제작진이라고 할 수도 있겠지만 그만큼 날것의 반응과 그만의 맛이 있다”며 제작진에 대한 신뢰를 드러냈다.

‘우리가 남이가’는 오는 26일부터 매주 월요일 오후 8시 10분 tvN에서 방영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