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보이즈 상연, “황교익 선생님께 도시락 평가 받고파”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tvN '우리가 남이가'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그룹 더보이즈의 상연 / 사진제공=tvN

tvN ‘우리가 남이가’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그룹 더보이즈의 상연 / 사진제공=tvN

“황교익 선생님에게 맛있는 도시락을 싸서 드리고 맛 평가를 받아보고 싶습니다.”

20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 호텔에서 열린 tvN 새 예능 ‘우리가 남이가’ 제작발표회에서 그룹 더보이즈의 리더 상연이 이같이 말했다.

‘우리가 남이가’는 게스트들이 자신이 도시락을 전해주고 싶은 사람에게 MC들과 함께 도시락을 만들고 전달해주는 프로그램이다. 상연은 박명수, 전현무, 황교익, 지일주와 함께 MC로 합류했다.

그는 “제가 게스트가 돼 도시락을 싼다면 황교익 선생님에게 드리고 싶다”며 “맛을 어떻게 평가해주실 지 너무 궁금하다”고 이유를 밝혔다.

“내가 미워졌나”라고 묻는 황교익의 질문에는 “미워한 건 절대 아니다”고 너스레를 떨며 답했다.

상연은 이어 “아직 MC들과 만난 지 얼마 되지 않아 서툴지만 조금씩 자신감이 붙고 있어서 제 매력을 어필해야겠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상연이 출연하는 ‘우리가 남이가’는 오는 26일부터 매주 월요일 오후 8시 10분에 tvN에서 방영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