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리네 민박2’, 여름·겨울 이어 봄까지 본다…”3月 추가 촬영”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JTBC '효리네 민박2' 방송화면 캡처

사진=JTBC ‘효리네 민박2’ 방송화면 캡처

JTBC 예능프로그램 ‘효리네 민박2’가 다음 달 추가 촬영을 한다. 지난해 여름과 올 겨울에 이어 제주도의 봄까지 볼 수 있을 전망이다.

20일 ‘효리네 민박2’ 제작진에 따르면 오는 3월 중순 추가 촬영을 할 예정이다. 직원으로는 소녀시대 윤아가 또 하번 활약한다.

‘효리네 민박2’ 측은 두 번째 시즌의 준비 단계부터 제주도의 겨울과 봄을 모두 담기로 했다. 겨울의 풍경은 지난 1월 촬영을 마쳤고 현재 편집해서 내보내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