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도연, 봄의 감성으로 돌아왔다..’우아美’란 이런 것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전도연 / 사진제공=르베이지

배우 전도연 / 사진제공=르베이지

배우 전도연의 다가오는 봄의 감성을 표현했다. 그는 여성복 브랜드 르베이즈의 2018년 모델이자 ‘아시안 뮤즈’로 선정됐다.

르베이지는 올해 봄, 여름 콘셉트를 ‘만개하다’는 뜻의 독일어 ‘플로어(Flor)’로 정했다. 다양한 꽃문양이 들어간 드레스와 블라우스, 바지, 브로치, 목걸이, 귀걸이, 가방 등을 내놨다.

사진에는 봄의 감성을 표현하고 있는 전도연의 모습이 담겨있다. 환한 미소를 지으며 카메라를 응시하고, 우아하고 고혹적인 매력도 뽐냈다.

르베이지 관계자는 “전도연의 우아한 이미지가 브랜드의 콘셉트와 조화를 이룬다”고 설명했다.

전도연은 시각장애 아동의 개안수술 프로젝트 ‘하트포아이(HEART FOR EYE)’ 캠페인(모델료의 일부를 기부, 시작장애아를 후원하는 캠페인)에 참여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