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주우, ‘으라차차 와이키키’ 팀에 커피차 선물 ‘훈훈’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이주우 / 사진제공=마이컴퍼니

배우 이주우 / 사진제공=마이컴퍼니

배우 이주우가 JTBC 월화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극본 김기호 송지은 송미소, 연출 이창민) 팀에 따뜻한 마음을 전달했다. 촬영 현장에 약 200인분의 커피차를 선물했다.

20일 소속사 마이컴퍼니를 통해 공개된 사진에는 ‘으라차차 와이키키’의 촬영 현장에서 환한 미소를 짓고 있는 이주우의 모습이 담겨있다. 그는 극중 민수아 역을 맡아 열연 중이다.

이번 커피차는 바쁜 일정과 추운 날씨 속에서도 한마음 한뜻으로 드라마를 위해 힘쓰는 스태프의 노고에 감사하는 마음을 전하기 위해 이주우가 직접 아이디어를 제안했다고 한다.

이주우는 ‘으라차차 와이키키’에서 전 남자친구인 김정현(동구 역)과 정인선(한윤아 역) 등과 연기 호흡을 맞춘다. 지난 방송에서 김정현과 애절한 이별을 예고해 이목을 끌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