틴탑 니엘 “강호동, 아이돌 잘 어울릴 듯…반전 매력 있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니엘 '태어나서 처음으로' V앱/ 사진제공=티오피미디어

니엘 ‘태어나서 처음으로’ V앱/ 사진제공=티오피미디어

그룹 틴탑 니엘이 ‘태어나서 처음으로’ 출연 소감을 밝혔다.

니엘은 19일 네이버 V앱을 통해 방송된 E채널 ‘태어나서 처음으로’의 ‘강호동X이수근과 첫경험 공작단 촬영현장 생중계!’에 출연했다.

이 날 니엘은 “저도 처음 경험하는 것이 많아 신기하다”고 말했다. 이어 아이돌에 잘 어울릴 것 같은 멤버로 강호동을 꼽으며 “무대 위에선 힙합 매력을 뽐내고, 무대 아래에선 귀엽게 반전 매력을 선보이면 좋을 것 같다”고 밝혔다.

리포터 박슬기가 “팬들을 위해 화면에 뽀뽀해달라”고 부탁하자 니엘은 당황하면서도 화면에 뽀뽀를 하며 매력적인 입술을 자랑했다.

‘태어나서 처음으로’는 인생 선배에게 그 동안 시도해 보지 못한 첫 경험을 선사하고, 이를 통해 성숙해가는 반쪽 어른들의 성장기를 그린 프로그램이다. 인생 선배를 위해 짜릿한 생애 첫 경험을 설계할 첫 경험 공작단으로 단장 강호동, 부단장 이수근, 가수 강남, 모델 한현민, 틴탑의 니엘, 쇼호스트 이민웅등이 합류해 기대를 모으고 있다. 오는 3월 3일 토요일 오후 10시 50분에 첫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