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가지 그림자: 해방’, 56개국 박스오피스 1위…국내에서는?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영화 '50가지 그림자: 해방' 메인 포스터 / 사진제공=UPI코리아

영화 ’50가지 그림자: 해방’ 메인 포스터 / 사진제공=UPI코리아

파격 시리즈의 마지막 챕터 ’50가지 그림자: 해방’이 전 세계 56개국 박스오피스 1위, 흥행 수익 2억 6천만 달러 이상을 기록하며 열풍을 일으키고 있다.

’50가지 그림자: 해방’은 거부할 수 없는 완벽한 남자 크리스찬 그레이(제이미 도넌)와 치명적인 매력으로 그를 사로잡은 아나스타샤(다코타 존슨)의 비밀스러운 관계가 역전되면서 맞는 절정의 순간을 그린 작품이다.

영화는 북미, 독일, 영국과 아일랜드, 프랑스, 이탈리아 등 다수 국가에서 개봉하면서 압도적 흥행을 기록하고 있다. 21일 국내 개봉을 앞두고 있기에 영화가 국내 박스오피스 순위를 휩쓸지 귀추가 주목된다.

’50가지 그림자: 해방’은 오는 21일 국내 개봉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