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T U, 신곡 ‘BOSS’ 무대 22일 ‘엠카운트다운’ 최초 공개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NCT U 'BOSS' 뮤직비디오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NCT U ‘BOSS’ 뮤직비디오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초대형 프로젝트 ‘NCT 2018’의 막을 올린 NCT U가 신곡 ‘BOSS’로 활동을 시작한다.

NCT U는 오는 22일 방송되는 Mnet ‘엠카운트다운’에 출연해 신곡 ‘BOSS’의 무대를 최초 공개할 예정이다.

NCT U는 멤버들이 다양한 조합을 이뤄 활동하는 NCT의 모든 유닛을 일컫는 팀이다. 이번 ‘BOSS’에는 태용, 재현, 윈윈, 마크, 도영, 정우, 루카스 등 일곱 멤버가 참여했다. 이들의 압도적인 카리스마가 돋보이는 힙합 퍼포먼스를 만날 수 있을 전망이다.

더불어 ‘BOSS’는 3월 발매 예정인 ‘NCT 2018’ 앨범에 수록된 어반 힙합 장르의 곡으로, 금일(19일) 0시 선공개된 뮤직비디오는 강렬한 음악과 일곱 멤버의 매력적인 비주얼, 파워풀한 퍼포먼스, 우크라이나의 이국적인 배경이 멋진 조화를 이뤘다.

‘NCT 2018’은 멤버 18명이 참여, 하나의 앨범 안에서 NCT U, NCT 127, NCT DREAM 등 NCT의 다양한 구성과 매력을 모두 만날 수 있는 초대형 프로젝트다. 앨범은 물론 다양한 콘텐츠와 활동으로 프로모션을 선보이고 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