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아, 이효리가 선곡한 손성제의 ‘GoodBye’ 듣고 ‘눈물’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JTBC '효리네 민박2' 방송 캡쳐

/사진=JTBC ‘효리네 민박2’ 방송 캡쳐

JTBC ‘효리네 민박2’ 윤아가 이효리가 선곡한 노래를 듣고 눈물을 흘렸다.

18일 방송된 ‘효리네 민박2’에서는 이효리와 이상순이 임윤아가 작사한 ‘바람이 불면’이라는 노래를 함께 들었다.

이효리는 임윤아의 달달한 노래에 연애시절 에피소드를 들려줬다. 이어 그는 “윤아가 좋아할 것 같아”라며 손성제의 ‘GoodBye’라는 노래를 선곡했다.

가사는 ‘다시 만날 날 밤새워 이야기 하자. 굿바이’ ‘이젠 볼 수도 만질 수도 없는 너의 그 사랑스런 얼굴’ ‘이젠…안녕’ 등의 애틋한 가사가 담겼다. 그러자 임윤아는 조용히 눈물을 흘렸다.

이상순은 이효리를 향해 우는 임윤아를 가리켰고 이효리는 “원래 가수들은 감성이 풍부하기 때문에 음악 들으면서 우는 거야”라고 말했다. 이어 임윤아는 감정을 추스르기 위해 혼자만의 시간을 가졌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