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리네 민박2’ 비상, 이효리 회장님이 아파요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JTBC '효리네 민박2' 방송 캡쳐

/사진=JTBC ‘효리네 민박2’ 방송 캡쳐

JTBC ‘효리네 민박2’ 이효리가 몸이 아파 손님을 맞이하다 결국 몸 져 누웠다.

18일 방송된 ‘효리네 민박2’에서는 이효리는 감기 기운과 생리통으로 손님들을 맞이하다 결국 침대에 누웠다.

컨디션이 계속 좋지 않았지만 손님들을 위해 아픈 내색 없이 정성을 다한 것.

이상순은 아픈 이효리가 걱정 돼 “그것 때문에 그렇구나. 몸이 좀 안 좋구나”라며 핫팩을 따뜻하게 데워다 주며 자상한 모습을 보였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