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돌’ 윌리엄, 동생 벤틀리에 모닝뽀뽀 “아가~”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 캡쳐

/사진=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 캡쳐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윌리엄이 벤틀리에 남다른 애정을 보였다.

18일 방송된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윌리엄과 벤틀리의 일과가 공개됐다.

윌리엄은 잠에서 깨자마자 벤틀리를 보고 “아가~”라며 모닝 뽀뽀를 했다. 태어난 지 75일 된 벤틀리는 제법 많이 큰 모습이었다.

샘은 “윌리엄은 좀 더 가볍고 까불이 느낌이라면 벤틀리는 굉장히 순하고 진중한 느낌”이라며 두 형제의 차이점에 대해 설명했다.

샘은 두 형제에게 나란히 분유를 타주며 다정한 아빠의 모습을 보였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