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 이호연 DSP 미디어 대표, 오늘(18일) 발인식 엄수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DSP미디어

/사진=DSP미디어

그룹 젝스키스, 핑클, SS501, 카라, 레인보우 등을 제작한 故 이호연 DSP미디어 대표의 발인식이 오늘(18일) 엄수됐다.

18일 오전 7시 서울 강남성모병원에서 故 이호연 대표의 발인식이 진행됐다. 발인식에는 고인의 유족과 DSP미디어 임직원들, 소속 아티스트들이 함께 했다.

발인식에는 가수 오종혁이 상주로 나섰고, 옥주현도 함께 했다. 옥주현의 소속사 측도 이날 공식 SNS를 통해 “며칠 전 조문하고 온 옥주현은 오늘 발인에 함께 하고 있습니다”는 소식을 전했다.

이호연 대표는 2010년 뇌출형 증상으로 쓰러진 뒤 최근까지 투병생활을 이어왔다. 이후 지난 14일 64세의 짧은 생을 마감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