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평창올림픽 쇼트트랙 시청률 1위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BS

/사진=SBS

대한민국 쇼트트랙 대표팀이 또 한 번 금빛 질주를 이어간 가운데 SBS 쇼트트랙 중계 시청률이 1위를 차지했다.

SBS는 지난 17일 강릉 아이스아레나에서 열린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여자 쇼트트랙 1500m 결승, 남자 쇼트트랙 1000m 결승 경기를 생중계했다.

이날 중계는 ‘완전해 트리오’의 배기완 캐스터와 전이경 해설위원, 조해리 위원이 초반 해설을 책임졌다. 특히 조해리 위원은 해설 직후 실시간 검색어 2위까지 오르며 눈길을 끌었다.

이 같은 화제에 힘입어 SBS는 17.2%(닐슨코리아 수도권 기준)의 시청률로 동시간대 1위를 기록하며 KBS2(16.3%), MBC(8.7%)를 제쳤다. 이 경기에서는 최민정 선수가 생애 첫 금메달을 목에 걸었고, 서이라 선수가 동메달을 차지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