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금빛 내 인생’ 박시후X신혜선, 이별 키스 후 애써 덤덤 “가자”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황금빛 내 인생' / 사진=방송 캡처

‘황금빛 내 인생’ / 사진=방송 캡처

KBS2 ‘황금빛 내 인생’ 박시후와 신혜선이 이별의 키스 후 각자의 삶으로 돌아갔다.

17일 방송된 ‘황금빛 내 인생’ 46회에서 마지막 데이트에서 키스하는 도경(박시후)과 지안(신혜선)의 모습이 그려졌다.

키스 후 지안은 애써 웃으며 “가요”라고 말했고 도경 역시 웃으며 “그래, 가자”라고 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