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목식당’, 자체 최고 2049 시청률 기록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백종원의 골목식당' / 사진=방송 캡처

‘백종원의 골목식당’ / 사진=방송 캡처

지난 16일 방송된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이 2049 시청률로 자체 최고인 3%까지 뛰어올랐다. 평균 시청률은 1부 4.6%, 2부 시청률 5.8%다.

이날 방송은 충무로 ‘필스트리트’를 살리기 위한 첫 이야기가 방송됐다. 백종원은 직접 골목 식당들을 찾아가 문제점 파악에 나섰다. 식당별로 문제가 뚜렷했지만, 역시 사장님들 특유의 고집이 있었다. 국수집 사장의 경우 육수에 있어서 자신만의 논리를 펴며 백종원과의 ‘대격돌’을 예고했다.

‘최고의 1분’을 차지한 장면은 백종원X세정이 함께 한 ‘떡볶이집’ 시식이었다. 백종원은 본격 솔루션에 앞서 ‘떡볶이 전문가’ 세정을 불러 ‘부녀 시식단’으로 변신했고 세정은 “맛이 특색없다”, “떡볶이에는 당면이 들어가야 한다”는 자신만의 의견을 피력해 눈길을 끌었다. 이 장면은 6.1%까지 치솟았다.

이밖에 새로운 ‘백종원 사단’으로 합류한 돈스파이크와 차오루의 모습도 공개됐다. 두 사람은 첫 만남부터 “누군지 모르겠다”며 웃음을 자아냈지만, 이내 진지한 모습으로 ‘돈차식당’ 개업을 위한 메뉴 구상에 들어갔다. 이를 위해 돈스파이크는 직접 ‘돼지 해체쇼’를 선보이며 의욕을 드러냈다.

‘백종원의 골목식당’은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20분에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