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의정원’ 정형돈, “불안 장애, 어두운 그림들이 뒤에 있는 느낌”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tvN '비밀의 정원' 방송화면 캡처

/ 사진=tvN ‘비밀의 정원’ 방송화면 캡처

tvN 설 파일럿 예능 ‘비밀의 정원’에서 정형돈이 자신의 불안 장애에 대해 “총체적인 어두운 그림들이 뒤에 있는 느낌”이라고 설명했다. 16일 방송된 ‘비밀의 정원’ 1화에서다.

정형돈은 장윤주, 성시경과 함꼐 ‘비밀의 정원’의 MC로 나섰다. ‘비밀의 정원’은 연예인들의 성격과 심리를 전문가들과 함께 파악하는 프로그램이다.

정형돈은 스스로 불안 장애가 있었던 MC였기에 관심이 집중됐다. 성시경과 장윤주는 정형돈에게 “많은 분들이 (당신의 불안 장애를) 궁금해한다”고 운을 뗐고, 정형돈은 “단어로 정리하기는 힘든 고통”이라고 밝혔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