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틀트립’ 김지훈, “난 지금 한 마리의 퓨마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제공=KBS 2TV ‘배틀트립’

/ 사진제공=KBS 2TV ‘배틀트립’

KBS2 ‘배틀트립’에서 김지훈이 김지훈표 즉석 뮤직 비디오를 선보인다. 그의 즉석 뮤직 비디오가 수려한 절경을 배경으로 한다고 해 호기심을 더욱 자극한다.

오는 17일 2018 평창 동계 올림픽 중계로 2시간 늦RP 방송되는 ‘배틀트립’에서는 최정원, 김지훈이 ‘북 캘리 꼬꼬투어’란 투어명으로 캘리포니아 북부인 샌프란시스코로 떠나는 가운데 김지훈이 즉석에서 뮤직 비디오를 촬영했다.

이날 최정원, 김지훈은 세상에서 제일 큰 바위이자 가장 위험한 적벽으로 손 꼽히는 ‘엘 캐피탄’을 방문했다. 김지훈은 엘 캐피탄의 웅장함과 화려한 절경에 영감을 받아 즉석에서 조용필의 ‘킬리만자로의 표범’ 패러디 뮤직 비디오를 촬영했다.

김지훈은 마치 먹이 사냥을 나선 맹수로 변신한 듯한 모습. 그는 나무에 올라 사냥감을 찾는 듯한 매의 눈빛을 발사하고 있다.

그는 이어 추억에 빠진 듯 이마에 손을 짚고 지그시 눈을 감고 있다. 마치 그만의 세상에 빠진 듯한 모습이다. 김지훈의 뒤로는 가슴이 확 트이는 자연 경관이 펼쳐져 있다.

그런가 하면 김지훈은 뮤직 비디오를 위해 이곳저곳을 누비며 엘 캐피탄 앞을 점령했다. 또한 김지훈은 카메라를 향해 “난 지금 한 마리의 퓨마다”라 표효하며 뮤직 비디오 촬영 삼매경에 빠졌다는 후문이다. 이에 주변 사람들은 물론 이를 VCR로 지켜 본 스튜디오 역시 포복절도했다는 전언이다.

김지훈이 출연하는 ‘배틀트립’은 17일 오후 11시 20분에  KBS 2TV에서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