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TV’ 동해, 이중적 매력 선보인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제공=XtvN ‘슈퍼TV’


/ 사진제공=XtvN ‘슈퍼TV’

XtvN ‘슈퍼TV’의 동해가 이중적인 매력을 보여준다.

16일 방송되는 ‘슈퍼TV’ 4회에서는 동해가 외국어보다 어려운 한국말에 진땀을 뺀다. 동해는 이번에는 “다음 주에 뵙겠습니다~!”라며 한 타임 쉬어가겠다고 자진 신고하며 동공지진을 일으켜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그러나 동해는 정답을 차례로 말하는 때에 마지막 순서를 자처해 “내가 엔딩할게”라고 말하는가 하면 은혁에게는 살짝 힌트까지 전하는 여유를 보여주기도 했다.

‘슈퍼TV’는 오는 16일 오후 11시 30분 XtvN에서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