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인즈, 무술년 새해 맞이 한복 설인사 “복 많이 받으세요”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제공=프로젝트레인즈

/ 사진제공=프로젝트레인즈

7인조 프로젝트 그룹 레인즈(RAINZ)가 훈훈한 설날 인사를 전했다.

레인즈는 16일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일곱 멤버가 다함께 한복을 차려 입은 모습이 담긴 사진을 공개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은 레인즈 멤버 7인(김성리, 변현민, 서성혁, 이기원, 장대현, 주원탁, 홍은기) 전원의 단체 사진으로, 멤버들은 양손을 가지런히 모아 인사를 올리는 포즈를 취하고 있다. 또

레인즈는 “2018년 모두 건강하시고 사랑하는 가족, 친지, 친구들과 행복한 설 보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레인즈를 좋아해 주시고 응원해 주시는 모든 분들에게도 감사드린다. 앞으로 더욱 성장할 레인즈 7명을 지켜봐 주시기 바란다”며 새해 각오도 다졌다.

지난해 Ment ‘프로듀스 101 시즌2’에 출연한 것을 계기로 결성된 레인즈는 김성리, 변현민, 서성혁, 이기원, 장대현, 주원탁, 홍은기 총 일곱명으로 구성돼 있으며, 왕성한 활동을 펼치는 중이다. 이번 신곡 ‘턴 잇 업(Turn it up)’은 ‘섹시 카리스마’ 콘셉트와 역동적인 퍼포먼스가 위주다.

레인즈는 자체 제작 방송 ‘레인즈 TV’ 시즌 2에서 센스 넘치는 예능감을 발휘해 다수의 웹 리얼리티 제작사들의 마음을 사로잡기도 했다. 또한 데뷔곡 ‘줄리엣(Juliette)’의 소년미, 신곡 ‘Turn it up’의 남자다움 등 다양한 콘셉트 소화력으로 여러 광고계의 러브콜을 받았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