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평창 동계올림픽 주요 경기 시청률 1위 석권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SBS 올림픽 중계진 / 사진제공=SBS

SBS 올림픽 중계진 / 사진제공=SBS

SBS가 지난 15일 열린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주요 경기 중계 시청률 1위를 기록했다.

먼저 SBS는 오전에 열린 ‘남자 스켈레톤 1·2차 시기’ 경기 등을 생중계했다. 배성재 아나운서가 캐스터, 이세중 해설위원이 해설을 맡아 금메달 후보이자 세계 랭킹 1위인 윤성빈 선수의 역주를 소개했고, 이 경기는 7%(닐슨코리아 전국기준)의 시청률을 기록하며 KBS2(5.4%), MBC(4.4%)를 제쳤다.

주요 경기가 펼쳐진 저녁 경기의 승자도 SBS였다. 이승훈 선수가 출전하고 배갈콤비가 해설에 나선 ‘남자 스피드 스케이팅 10,000m’, ’여자 컬링 예선 대한민국:일본‘ 경기 등의 시청률 경쟁에서도 12.2%의 SBS가 방송 3사 중 1위를 차지하며 KBS2(10.4%), MBC(7.3%)를 따돌렸다.

SBS는 올림픽 주관방송사로, 최근에는 국내 방송사 최초로 경기별 VOD 합산 조회수 1000만을 돌파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