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화X박신혜X김강현, 3인 3색 새해 인사 “복 많이 받으세요~”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김정화(위부터), 박신혜, 김강현/사진제공=솔트 엔터테인먼트

김정화(위부터), 박신혜, 김강현/사진제공=솔트 엔터테인먼트

배우 김정화, 박신혜, 김강현이 설날을 맞이하여 훈훈한 설인사 메시지를 전했다.

15일 소속사 솔트 엔터테인먼트 측은 2018년 설날을 맞아 소속배우 김정화, 박신혜, 김강현의 친필 메시지가 담긴 사진을 공개했다.

긴 공백기 끝에 본격적인 활동에 나서며 반가움을 더하고 있는 김정화는 밝은 미소로 카메라를 응시하며 “2018년 새해에는 ‘하하 호호’ 웃는 일들만 가득하시길 바래요”라고 쓴 친필 메시지를 들고 있어 눈길을 끈다. 그는 최근 SBS 예능 프로그램 ‘싱글와이프2’에서 걸크러쉬 매력을 선보이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이어 박신혜는 사랑스러운 미소와 더불어 “2018년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가족들과 함께 따뜻하고 행복한 설연휴 보내세요”라며 따뜻한 메시지를 전했다. 박신혜는 현재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맛깔스러운 연기와 찰떡같은 캐릭터 소화력을 지닌 김강현은 귀여운 미소와 함께 “2018년 새해엔 원하시는 일 모두 잘 풀리고 늘 건강하세요”라며 희망찬 인사를 건넸다. 그는 지난 1월 종영한 JTBC ‘그냥 사랑하는 사이‘에서 조금 모자라지만, 한없이 착하고 사랑이 가득한 인물 상만 역을 통해 안방극장을 울고 웃게 만들었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