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이킴, ‘엠넷 프레젠트’서 ‘그때 헤어지면 돼’ 뒷이야기 공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로이킴 / 사진제공=Mnet M2

가수 로이킴 / 사진제공=Mnet M2

가수 로이킴이 14일 오후 6시 Mnet M2 ‘엠넷 프레젠트(Mnet PRESENT)’에서 신곡 ‘그때 헤어지면 돼’를 부를 예정이다. 아울러 곡에 얽힌 뒷이야기도 밝힌다.

‘엠넷 프레젠트’는 컴백한 가수의 공연을 처음으로 볼 수 있는 디지털과 방송을 결합한 콘텐츠이다. 엠투(M2) 페이스북·유튜브 채널 및 엠넷을 통해 동시 방송돼 국내는 물론 전세계 시청자도 디지털 채널을 통해 시청 가능하다.

현재 미국 워싱턴에서 학교를 다니고 있는 로이킴은 현지에서 ‘그때 헤어지면 돼’를 열창하는 모습을 공개한다. Mnet 채널은 물론 엠투 페이스북, 유튜브를 통해서도 생중계된다.

약 9개월 만에 발표한 ‘그때 헤어지면 돼’는 14일 오전 기준으로 멜론, 벅스, 네이버 뮤직, 지니 등 각종 음원 차트에서 1위를 휩쓸었다. 그가 직접 작사, 작곡해서 더 의미가 깊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