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스퍼 “육지담·강다니엘, 좋은 감정으로 정리된 사이”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캐스퍼 /

가수 캐스퍼 /

래퍼 캐스퍼가 래퍼 육지담과 그룹 워너원의 강다니엘을 둘러싼 의혹에 입을 열었다. 그는 “육지담, 강다니엘이 과거 좋은 마음을 갖고 연락을 했지만 현재는 정리했다”고 밝혔다.

캐스퍼는 14일 자신의 SNS에 “한참 고민하다 사실이 아닌 말들이 오가는 것 같아서 이해를 돕기 위해 적는다”고 했다.

그의 설명에 따르면 강다니엘과 육지담은 2년 전 캐스퍼의 지인으로 한 파티에서 만났다. 나이가 비슷하고 모두 어우러지는 분위기여서 두 사람도 그날 이후 몇 번 더 친구들과 만났다고 한다. 캐스퍼는 “두 사람에게 서로 좋은 마음을 갖고 연락을 하고 있다는 말을 전해 들었다”고 회상했다.

하지만 강다니엘이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의 준비로 바빠졌고, 육지담과도 더 이상 만나거나 연락하기 어려워졌다.

캐스퍼는 “육지담과 강다니엘이 서로 좋은 감정을 정리한 걸로 알고 있다. 데뷔 이후 마주쳐도 형식적인 인사를 주고 받고, 그 이상의 연락 또는 관계는 없었고 가능하지 않았던 걸로 안다”고 덧붙였다.

그는 이어 “무슨 이유에서 육지담이 블로그 글을 캡처해서 올린건지, 대화를 해보려고 해도 이해가 안 간다. 확실한 건 블로그 글이 육지담, 강다니엘의 관계를 반영해서 쓴 듯한 느낌은 전혀 받지 못했다”고 밝혔다.

육지담은 앞서 자신의 SNS에 한 네티즌들이 쓴 블로그 글을 캡처해 자신과 강다니엘이 주인공이라고 주장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