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익X아우라, 밸런타인데이 맞이 녹음 현장 공개…’훈훈’ 남남케미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호익·아우라 / 사진제공=(주)일공이팔

호익·아우라 / 사진제공=(주)일공이팔

인디 그룹 ‘커플다이어리’로 활동 중인 호익과 가수 겸 프로듀서 아우라(AOORA)가 훈훈한 남남 케미를 연출했다.

호익과 아우라는 14일 오전 밸런타인데이를 맞아 공식 SNS를 통해 녹음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이미지에서는 최근 발매한 커플다이어리의 신곡 ‘초콜릿 주지마’ 녹음 당시 프로듀서로 활약한 아우라가 호익과 함께 친밀함을 과시하는 모습이 담겼다. 호익과 아우라는 훈훈한 남남 케미를 만들어내며 팬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아우라는 오는 5월 솔로 앨범 발매를 위해 준비 중이며, 호익은 현재 커플다이어리의 보컬 활동과 더불어 왕성한 모델 활동을 펼치고 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