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육대’ 아스트로, 에어로빅 최강자 자리 지킬 수 있을까?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아스트로/사진=MBC '아육대'

아스트로/사진=MBC ‘아육대’

MBC ‘설 특집 2018 아이돌 스타 육상·볼링·양궁·리듬체조·에어로빅 선수권 대회(이하 설 특집 2018 아육대)’의 에어로빅 종목에 새로운 다크호스들이 대거 등장해 화제다.

아크로바틱 동작으로 강한 인상을 남긴 ‘임팩트’, 절도 있는 동작으로 카리스마를 더한 ‘온앤오프’, 완벽한 군무로 시선을 사로잡은 ‘골든차일드’, 데뷔 한 달 차 신인의 패기를 보여준 ‘더보이즈’, 독특한 콘셉트로 관중을 사로잡은 ‘업텐션’이 작년 금메달리스트인 ‘아스트로’에 도전장을 내밀었다.

여기에 완벽한 단합력으로 한층 여유로워진 에어로빅 최강자 ‘아스트로’의 퍼포먼스가 더해졌다. 이번 ‘설특집 2018 아육대’ 에어로빅은 총 6개 팀의 화려한 라인업으로 인해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한층 더 높였다.

특히 이번 대회에 첫 출전하는 보이그룹들은 남다른 포부와 열정적인 연습으로 안정적인 경기를 선보여 지난 시즌 에어로빅 금메달리스트 ‘아스트로’를 바짝 긴장케 했다.

경기를 지켜보던 MC들과 해설위원 역시 지난 대회보다 한층 업그레이드 된 보이그룹들의 에어로빅 실력과 화려한 기술에 마지막까지 어느 팀이 금메달을 목에 걸지 열띤 예측을 벌였다. 과연 MC들도 반하게 만든 ‘설특집 2018 아육대’ 에어로빅돌은 어느 그룹에게 돌아갔을지 기대가 모아진다.

‘설 특집 2018 아육대’는 오는 15일, 16일 오후 5시 1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