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 김소현, ‘진짜’ 메인작가 언제 될까.. “인생이 오락가락”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KBS2 월화드라마 '라디오 로맨스' 방송 캡처

KBS2 월화드라마 ‘라디오 로맨스’ 방송 캡처

KBS2 월화드라마 ‘라디오 로맨스'(극본 전유리, 연출 김동휘·서병철)의 김소현이 메인 작가가 됐음에도 고민에 빠졌다.

그림(김소현)은 13일 방송된 ‘라디오 로맨스’에서 메인 작가가 됐지만 자신이 쓴 글로 오프닝 멘트를 쓸 수 없어 괴로워했다. 이어 라희(김혜은)로부터 서브작가가 해야 할 일까지 떠맡으며 라디오 현장 이벤트까지 도와야 했다.

업무를 마친 그림은 문주상(윤주상)에게 “그렇게 하고 싶은 메인이 됐는데, 하루 종일 밖에서 일하느라 몸이 고되다”라며 “인생이 왜 이렇게 오락가락하냐”고 토로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