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모랜드 측 “사재기 의혹? 절대 아니다” (공식)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모모랜드 / 사진제공=더블킥컴퍼니

모모랜드 / 사진제공=더블킥컴퍼니

모모랜드의 소속사 더블킥 컴퍼니가 일각에서 제기된 ‘앨범 사재기’ 의혹을 부인했다.

더블킥 컴퍼니 관계자는 13일 오후 텐아시아에 “사재기는 절대 아니다. 사재기를 할 여유도, 이유도 없다”고 밝혔다.

앞서 이날 오전 발표된 한터차트 집계에 따르면 모모랜드가 지난 1월 발매한 미니앨범 ‘GREAT!’는 12일, 하루 동안 8200여 장의 판매량을 기록했다.

이에 일각에서는 모모랜드가 ‘앨범 사제기’를 했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1월 한 달간 판매량이 5000장이었던 모모랜드의 판매량 추이가 지나치게 급격한 변화를 보이고 있다는 이유에서다.

더블킥 컴퍼니 관계자는 현재 논란의 시발점이 대량 구매의 출처에 대해서 “앨범 유통을 맡은 로엔이 정확한 상황을 파악 중”이라고 설명했다.

모모랜드는 멤버 주이의 예능 프로그램 출연과 타이틀곡 ‘뿜뿜’의 히트로 최근 인기 상승세를 탔다. 그러나 ‘사재기 의혹’이 불거지며 잠시 주춤하는 모양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