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가.방’ 김준현 “결혼 당일 예식장에서 프러포즈 했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여행가.방' 김준현/ 사진제공=스카이TV

‘여행가.방’ 김준현/ 사진제공=스카이TV

개그맨 김준현이 결혼식 당일 식장에서 프러포즈를 한 사연을 고백했다.

오는 14일 방송되는 ‘여행가.방’에는 통역가이자 대만 전문 가이드 왕홍안이 출연해 초고층 빌딩인 대만의 랜드마크 타이페이101(세계금융센터)을 소개했다. 타이페이 101은 중화사상과 현대문물을 결합한 대만의 대표적 건물로 소녀시대 멤버 티파니의 팬이 전광판 프러포즈를 해 화제가 됐다. 더 놀라운 것은 전광판 프러포즈의 비용이 한화로 1억 4천만원 이라는 사실.

‘여행가.방’ 출연진들은 엄청난 액수의 프러포즈 가격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이어 유부남 출연진들은 각자 프러포즈에 대한 이야기를 풀어놓았다.

김태훈은 “프러포즈는 여자친구가 언제 할 거냐고 물었을 때 하는 것 아니냐”고 뗐다. 이에 MC 김준현이 “한국에서 프러포즈는 100% 성공이 담보 되었을 때 하는 것이다”라며 덧붙였다. MC 오상진도 거절하지 않을 확신이 들었을 때 했다며 자신의 프러포즈 시점을 고백했다.

김준현은 “나는 확실하게 승낙을 받으려고 결혼식 당일 날 식장에서 프러포즈를 했다”고 고백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출연진들이 가장 기대하는 코너인 대만의 먹거리도 소개됐다. 샤오롱바오부터 영혼의 음식 우육면, 망고 빙수, 사천식 훠궈까지 대만 먹방 여행에서 빠져서는 안될 음식들이 등장했다. 최대 규모의 야시장인 ‘스린 야시장’ 까지 미식 천국 대만이 낱낱이 파헤쳐질 예정이다.

억 소리나는 타이페이 101의 통 큰 광고비부터 미식, 역사, 문화 등 대만의 숨겨진 이야기가 공개되는 ‘여행가.방’ 2회는 14일 수요일 오후 8시 30분 스카이드라마(skyDrama) 채널에서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