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락비, ‘신과 함께’로 변신… ’아이돌리티’ 오늘(13일) 공개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블락비 / 사진제공=Mnet M2

블락비 / 사진제공=Mnet M2

그룹 블락비(Block B)가 영화 ‘신과 함께’의 등장인물로 변신한다.

블락비는 오늘(13일) 오후 7시 공개되는 엠넷(Mnet) ‘아이돌리티: 블락비의 신과함께’를 통해 과거의 죄를 재판받는다.

엠넷 ‘아이돌리티: 블락비의 신과함께’는 올해 첫 1000만 관객을 돌파하며 흥행에 성공한 영화 ‘신과 함께’를 콘셉트로 한다. 이를 통해 블락비는 태만지옥을 거쳐, 취중지옥, 애욕지옥 까지 3개의 지옥에서 3번의 재판을 거치게 된다. 멤버들은 각자 염라대왕, 저승차사(변호인), 판관, 죄인 등으로 변신해 시청자에게 색다른 재미를 안겨줄 예정이다.

‘아이돌리티’는 엠넷의 디지털채널 엠투(M2)에서 새롭게 선보이는 아이돌 버라이어티쇼로, 한 팀만을 위한 웹 예능이라는 콘셉트로 진행된다.

지난달 23일부터 네이버TV 채널 엠투(M2)를 통해 한 편씩 공개되며 큰 호응을 얻었던 엠넷 ‘아이돌리티: 블락비의 신과함께’는 오늘(13일) 오후 7시 본방송에 이어 설 연휴기간에도 방영된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