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듀2′ 윤희석, 오앤오와 전속 계약…’동기’ 장문복·성현우와 한솥밥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Mnet '프로듀스101 시즌2'에 출연했던 윤희석이 오앤오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맺었다. / 사진제공=오앤오 엔터테인먼트

Mnet ‘프로듀스101 시즌2’에 출연했던 윤희석이 오앤오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맺었다. / 사진제공=오앤오 엔터테인먼트

Mnet ‘프로듀스101 시즌2(이하 프듀2)’에 출연했던 윤희석이 ‘프듀 동기’ 장문복·성현우와 한 식구가 됐다.

연예기획사 오앤오 엔터테인먼트는 13일 “윤희석과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앞으로 즐겁고 활발한 음악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전폭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윤희석은 ‘프듀2’에 출연해 F반에서 B반으로 수직상승하며 노력파 연습생으로 주목을 받았다. 하지만 두 번째 순위 발표식에서 46위에 머무르며 아쉽게 탈락해 팬들을 안타깝게 했다. 당시 윤희석은 ‘어메이징 키스’ 무대에서 보컬을 담당했다.

새로운 회사와 계약을 체결한 윤희석은 “학업에 전념하기 위해 잠시 쉬기로 결심했으나, 음악을 하고 싶다는 생각이 더욱 간절해졌다”며 “프듀에 함께 출연했던 성현우 형과의 인연으로 오앤오 엔터테인먼트에서 새롭게 시작을 하게 되었다. 앞으로 좋은 모습 보여드리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오앤오 엔터테인먼트는 래퍼 아웃사이더가 대표 프로듀서로 있는 회사로 장문복·성현우·구자명·투탁·사포·트윈나인 등이 소속된 레이블로 윤희석의 새로운 출발에 기대가 더해지고 있다.

윤희석은 데뷔를 목표로 앨범 작업에 매진하고 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