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가박스, 설 연휴 이벤트 진행…조조·심야 영화 할인 혜택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메가박스

/사진=메가박스

멀티플렉스 영화관 메가박스가 설 연휴 맞이 풍성한 이벤트를 준비했다.

오는 15일부터 18일까지 ‘10시에는 조심조심 7천원’ 이벤트를 진행한다. 오전 10시 이전의 조조 영화와 오후 10시 이후 심야 영화를 7천 원에 인원과 횟수에 상관없이 관람할 수 있으며, 홈페이지와 모바일 앱을 통해 예매 가능하다. 특히 심야 영화의 경우 최대 3천 원까지 할인 혜택이 주어진다.

또한 대작 영화를 5천 원에 관람할 수 있는 ‘메가福스가 드리는 福 터지는 새해 선물’ 이벤트도 19일부터 28일까지 열린다. 선정된 대작 영화는 ‘강철비’와 ‘그것만이 내 세상’ ‘불한당’ ‘타이타닉’ ‘1987’이며 해당 영화는 이벤트 기간 동안 5천 원에 관람 가능하다.

메가박스는 9일과 12일 두 차례에 걸쳐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해당 이벤트의 티저 게시물을 게재해 많은 영화팬들의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냈다.

이기란 메가박스 운영담당은 “설 연휴를 맞아 가족과 함께 극장을 찾는 많은 관객들에게 보다 다양한 혜택을 드리기 위해 이번 이벤트를 기획하게 됐다”며 “특히 ‘메가福스가 드리는 福 터지는 새해 선물’ 이벤트는 설 연휴가 끝난 이후인 2월 말까지 진행해 많은 분들이 새해 선물을 받을 수 있도록 했다”라고 말했다.

자세한 내용은 메가박스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